Home > 클리닉센터 > 부인과클리닉 > 자궁내막증
이화산부인과
  통합검색  
진료시간-상담전화
자궁 내막증이란 자궁내막이 자궁 밖으로 퍼져서 병변을 일으키는 질환이며 주로 골반 장간막과 복막에 퍼집니다. 병변의 크기는 주로 작게는 별개의 작은 병변에서부터 거대한 난소내막낭종을 형성하기도 하며 이로 인해 난관이 꼬이고 장,방광,자궁유착이 발병할 수 있습니다. 보통 가임 연령의 7%에서 발병율을 보인다고 합니다. 평소에 환자분 들은 보통 골반통과,불임증,성교통을 호소하며 때로 무증상인 경우도 있습니다. 치료는 수술적 치료와 약물치료를 할 수 있으며 수술적 치료로 자궁내막병변을 제거하며 통증의 감소와 임신가능성을 증가시키는 것이 중요합니다.치료후 재발율은 5-20%정도이고 5년내에 40%까지 이를 수 있습니다.



자궁내막증의 원인은 여러 가지이다. 우선, 자궁의 구조는 세층으로 되어 있다. 내막층. 근층. 껍질층. 참외로 비유 하자면 참외의 속, 참외의 흰 살, 껍데기다. 자궁의 내막은 참외의 속이다. 참외의 속 층은 월경 주기에 따라 두꺼워졌다, 얇아졌다를 반복한다. 월경을 하고 나면 속 층이 다 없어지는 것이다. 마치 풀을 깎듯이. 그리고 월경을 하지 않는 동안 풀이 다시 자라 참외의 꽉 찬 속이 된다. 그러면 또 월경을 시작하게 된다. 자궁내막증은 해부학적으로 참외의 속에 해당하는 부분이 살 쪽이나 껍데기 층으로 이동을 하게 되는 것이다.

자궁에서 자궁 속에 해당하는 층들이 민들레씨가 바람에 날리 듯 뱃 속이나 나팔관, 난소등 자궁 표면쪽으로 이동이 되어 있는 것이다. 즉, 생리주기시 난소의 지령을 받아서 월경을 할 때 자궁의 속과 똑같이 다른 곳에서도 월경을 하게 되는 것이다. 자궁내막증의 원인은 여러 가지 학설들이 있지만 환경호르몬으로 인하여 초경을 일찍 시작하고 임신을 늦게하는 현대사회의 문제점이 자궁내막증을 부축이는 중요한 원인이 된다. 하느님이 여자를 만들 때 초경을 시작하고 얼마있다 월경을 하지 않는 휴직기를 원하는 것이다. 그러나 임신을 하지 않기 때문에 자궁에는 휴직기가 없어진다. 따라서 초산의 연령이 늦어질수록 자궁내막증의 빈도수는 증가하게 된다.
 
자궁내막증이 난소에 생긴것. 난소에서 주기적으로 월경을 해서 난소에 물혹을 만든 사진. 이런 내막증은 생리통 뿐 아니라 불임과 관련이 있다.
 
내막이 복벽에 이동된 것이다. 내막이 복벽이나 난소쪽으로 이동한 경우에는 나팔관에도 존재할 수 있다. 따라서 생리통이 심하고 불임과 관련이 있는 것이다.
 
자궁내막이 자랐다가 잔디에 풀을 깎듯이 떨어져 나오는 것을 월경이라 한다. 이때에 월경은 자궁 속에서만 이루어져야 하는데 난소에서도, 복벽에서도 생리가 나오면 생리통이 굉장히 심해진다.

이것이 자궁내막증이고 뱃 속이 지저분해지기 때문에 불임과 관련이 있는 것이다.
 
이미지보기